아파트에 전기차 충전기 설치하긴 했는데…" 한숨 내쉰 이유 > 새로운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새로운소식

아파트에 전기차 충전기 설치하긴 했는데…" 한숨 내쉰 이유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웹관리자
댓글 0건 조회 474회 작성일 23-01-27 16:14

본문

정부, 전기차 충전 의무설치 비율 '상향'
지하주차장 설치 놓고 갈등 빚는 아파트단지들
"막연한 불안감 퍼지면 안돼…안전기준 강화해야"

"의무 비율 맞추려고 전기차 충전기를 설치하긴 했는데…"

27ad49299bf2afe82577dc8a08a89987_1674803403_6531.png

서울의 한 아파트 관리자는 이같이 말하며 한숨을 내쉬었다.
최근 의무 설치 비율에 따라 전기차 충전 시설을 설치했지만,
만에 하나 화재가 발생할 경우 안전 문제에 대해서는
딱히 해법이 보이지 않아서다. 
그는 "아파트 대표자들이 대책 사항을 논의하고 있지만
뾰족한 수가 없는 실정"이라고 토로했다.

정부가 전기차 충전소 의무 설치 비율을 올림에 따라
지하주차장 내 전기차 충전기 설치 문제를 두고 갈등을 빚고 있다.
과충전 시 발생할 수 있는 전기차 화재 가능성 때문이다.
전기차 화재의 경우 내연기관차보다 진화가
어렵다 보니 우려가 커지고 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정부는 최근 전기차 충전시설 설치 비율을
신축은 총 주차대수의 5%, 기축은 주차대수의 약 2%를 신설하도록 강화했다.
아파트 100세대 이상, 공중이용시설이나 공영주차장은 50면 이상이면
충전시설을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단 기축 시설에 대해서는
준비기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최대 4년까지 유예기간을 적용했다.

지하주차장 설치 아니면 답이 없는 실정
정부가 충전소 설치 의무 비율을 높임에 따라 대다수
전기차 충전 시설은 지하에 설치되고 있다.
지상에 대규모 충전 시설을 마련할 부지를 선정하기 어려운 게 이유다.
단독 주택보다는 아파트 거주가 일반화돼 있어 전기차가 접근하기 쉽고
입지가 양호한 장소로 지하주차장만 한 곳이 없는 현실적 이유도 있다.

27ad49299bf2afe82577dc8a08a89987_1674803417_8863.png

문제는 '안전'이다.
전기차는 화재시 불이 순식간에 확 붙는 '열폭주' 현상이 발생해
내연기관차보다 불길을 잡기 어렵다.
현재 전기차 배터리는 리튬이온 배터리가 주를 이루는데,
충전과 방전을 거듭하면서 외부 충격이나 압력 등 문제가
생기면 불이 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연기가 빠지기도 어렵고 차들이 빽빽하게 주차돼
2차 사고 등 대형 화재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은
지하 전기차 충전시설 설치에 걱정 섞인 목소리가 나온다.

특히 아파트단지 내 갈등이 많은 것으로 파악된다.
충전소 부지를 선정할 때 입주자대표회의나 관리운영단 등의
부지 사용 동의를 얻어야 하는데, 이때 주민들이 전기차 충전 시설 설치를 반대하며
관리사무소 등에 항의하는 경우도 종종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일각에선 화재시 위험하니 전기차 충전기는
무조건 지상으로 빼야 한다는 주장도 제기된다.
이처럼 상황이 돌아가다 보니 전기차 차주들도
충전이 어려워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

김필수 대림대 미래자동차공학부 교수는
"전기차는 내연기관차와 같이 주유소에서 몇 분 만에
주유를 끝내는 시스템이 아니라 완충해야 하는 구조"라면서 "
더욱이 미국 등과 달리 아파트 거주가 일반화된 우리나라는
대부분 주차장이 지하에 있기 때문에 모든 전기차 충전을
지상화할 수 없는 게 현실"이라고 말했다.

결국 안전을 강화하는 방법 외엔 현재로서는 대안이 없다.
지하주차장 전체 공간의 온도모니터링을 통해
전기차 충전 시설물 위주로 집중적으로 온도 모니터링을 시행하고
실시간 온라인 감시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이 절실 하다.

이제 화재예방 디티하이 FDS 시스템을 소개하며,
자세한 상담은 아래 링크를 이용하기 바란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70건 1 페이지
새로운소식 목록
번호 제목 / 내용
공지
(주)소암컨설턴트 홈페이지가 개편되었습니다 2022년 (주)소암컨설턴트 홈페이지가 새 옷을 입었습니다.보다 안전하고, 보다 편리한 세상을 위해 멈추지 않겠습니다."안전을 위한 수고로움은 결코 헛되지 않을 것 입니다"감사합니다. 작성자 웹관리자 / 조회 1826 / 작성일 03-17
69
‘산불 못 보는’ 산불감시카메라···경북에 6000만원짜리 152대 산불조기 발견을 위해 수십억원을 들여 설치한 경북 산불감시카메라가 산불발생을 먼저인지한 사례가 단 한 차례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감시카메라에 열 감지 기능이 없는 등 사실상 '산불확인용'에 불과하다는 지적이다!!! 28일 경북도에 따르면, 경북에는152개의 산불감시카 . . . 작성자 웹관리자 / 조회 178 / 작성일 03-13
68
'산불 무인 감시카메라' 작동했지만...사실상 무용지물 산불예방을 위해 지자체마다 적지않은 예산을 들여 산불 취약지역에 무인카메라를 설치하고 있습니다 최근 불이 난 대전과 충남지역 산에도 곳곳에 무인카메라가 설치되어 있었지만"사실상 무용지물이었습니다"사흘동안 전국을 긴장시켰던 얼마전 홍성 산불!초기진화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으면서 . . . 작성자 웹관리자 / 조회 286 / 작성일 03-13
67
66
강원도 양구 산불 17시간 만에 진화…3만 9천㎡ 소실 추정  산림청은 (3일) 오전 8시 50분쯤 강원도 양구 산불 진화를 완료하고,현재 잔불 정리와 뒷불 감시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이번 산불은 (2일) 오후 4시 30분쯤 양구군국토정중앙면 두무리 야산에서 발생했습니다.불이 난 곳은 산세가 험해 한때 진화에 어려움을 겪다가오늘 일출 . . . 작성자 웹관리자 / 조회 238 / 작성일 11-06
65
2023년 9월 25일~26일 제3회 조달의 날 전시회 (주)소암컨설턴트 부스 이모저모  2023년 9월 25일 제 3회 조달의 날을 맞아서울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 많은 참석인원이 모여서 성대한 행사를 진행하였습니다. (주)소암컨설턴트도 참여하여 많은 관심과 조달청 본청 및 지방조달청 담당자분들이참석해 주셨으며, 기술마켓 산하 공공기관에서 담당자분들이 . . . 작성자 웹관리자 / 조회 266 / 작성일 10-11
64
'산사태 예측시스템' 정확성 떨어져 유명무실 - 최근 10년간 산사태로 인한 피해 여의도 면적 14배, 축구장 5,604개 수준- 2022년 산사태 1,094건, 전년 대비 5배 이상 증가- 2022년 산사태 발생 33%만 예측, 절 . . . 작성자 웹관리자 / 조회 416 / 작성일 07-30
63
봉화 상운면 저온창고 화재 1시간 10분만에 진화....인명피해 없으나 [봉화=뉴스핌] 남효선 기자 경북 봉화군 상운면의 한 저온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해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1시간10분여만에 진화됐다.30일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 49분쯤 봉화군상운면의 한 저온창고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화재가 발생했다.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은 진화 . . . 작성자 웹관리자 / 조회 552 / 작성일 05-30

검색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설문조사

결과보기

소암컨설턴트 보유기술 중 관심있는 기술은 무엇입니까?


사이트 정보

회사명 : (주)소암컨설턴트/ 대표 : 김중열
주소 : 대전광역시 유성구 테크노5로 43-15
구지번주소 : 대전광역시 유성구 관평동 760
전화 : 042-863-2830 팩스 : 042-863-2834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웹관리자

접속자집계

오늘
74
어제
122
최대
2,135
전체
90,580
Copyright © soamkim.com. All rights reserved & designed by zukero9